"암질심 출석 제약사 진술기회 얼마든지 열려있다"

  • 최은택 기자
  • 승인 2021.01.20 07:16

심사평가원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위해 회의결과 적극 안내"

제약계 종사자들의 주장을 담아서 암질환심의위원회 진술기회 보장과 회의결과 공개와 관련한 전향적인 자세를 촉구한 뉴스더보이스 보도에 대해 심사평가원 측이 적극적으로 해명하고 나섰다.

진술기회 보장과 관련해서는 사실관계가 다르다며, 바로잡아야 한다고 했다.

심사평가원 관계자는 19일 뉴스더보이스와 통화에서 "보도내용을 보면 사실이 아닌 부분이 있다. 그래서 우리 입장에서는 (이렇게 매도 당하는 건) 억울한 측면이 있다"고 말했다.

우선 암질심 제약사 진술기회 부여와 관련된 부분이다.

이 관계자는 "(기사에도 언급돼 있지만) 현행 운영규정은 필요한 경우 제약사에게 진술기회를 부여하고 있다. 따라서 진술기회는 얼마든지 열려 있고, 회사 측이 원하면 우리에게 신청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이 점은 장용명 개발상임이사가 취임 후에 각 단체들을 만나서 강조했던 부분이기도 하다. 이해관계자가 서류제출 외에 진술하고 싶어한다면 기회를 제공한다는 게 우리 기조다. 이 부분은 제약간담회 등이 있을 때 다시 한번 안내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기사에 의견진술 기회가 제공된 사례가 거의 없다고 돼 있는데) 억울한 건 (제 기억에) 신청한 사례가 지난해 한 건 외에는 없었다는 점이다. 진술기회를 제공하지 않은 게 아니라 그동안 신청 자체가 거의 없었다. 다시 말하지만 진술기회는 얼마든지 열려 있다"고 했다.

회의결과 공개에 대해서도 명확한 입장을 내놨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를....

www.newsthevoice.com/news/articleView.html?idxno=17387

 

식도암에 '파클리탁셀+카보플라틴+RT' 요법 급여 전환

  • 최은택 기자
  • 승인 2021.01.19 06:26

심사평가원, 항암요법 공고 개정 추진...26일까지 의견조회

보험당국의 사전승인을 받아 제한적으로 사용돼온 식도암 선행화학요법이 급여 전환된다. 'paclitaxel+carboplatin+RT' 요법이 그것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암환자에게 처방·투여하는 약제에 따른 공고 개정(안)'을 18일 공개하고 오는 26일까지 의견을 듣기로 했다. 특별히 이견이 없으면 내달 1일부터 시행될 전망이다.

개정안을 보면, 절제 가능한 식도 및 변연부 암에 투여하는 'paclitaxel + carboplatin + RT' 선행화학요법은 허가초과 항암요법(요법코드 2111)이다.

신청기관에 국한해 심사평가원장의 승인 범위 내에서 사용돼 왔는데, 그동안 요양기관이 제출한 허가초과 항암요법 사용내역을 평가해 이번에 급여전환 여부를 검토했다.

검토결과, 교과서에 preoperative chemoradiation(수술전 화학방사선요법) 중 하나로 소개돼 있었고, NCCN 가이드라인에서는 'preferred regimens(선호요법), category 1'로 권고되고 있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를...

www.newsthevoice.com/news/articleView.html?idxno=17347

  •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1.19 06:20
  •  
  • 김주영 WELT 기업개발이사, "환자에 약을 설명하는 통역사"

디지털 헬스케어, 디지털 치료제 분야에서 약사가 맡아야할 역할은 무엇일까?

김주영 WELT 기업개발이사는 의약품정책연구소 발행 의약품정책연구 '디지털 치료제와 국내외 동향, 그리고 약사의 역할'을 통해 의견을 제시했다.

김 이사는 "약사는 약 또는 의료기기에 대해 깊게 공부하고 이를 환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설명하는 통역의 역할을 한다"면서 "디지털 헬스케어-치료제 분야에서도 통역사의 역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의사가 진료 후 디지털 치료제를 처방했을 때 환자들에게 디지털치료제가 무엇인지,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를 알려주며 사용 중 어려움은 없는지 환자가 이해하기 쉽운 언어로 살펴줄 통역사를 약사가 해야 된다"고 제언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를....

www.newsthevoice.com/news/articleView.html?idxno=17336

+ Recent posts